The Drawing Room – The First Sextet

Exhibit Date: June 6, 2013 – June 15, 2013

Opening Reception: June 8, Saturday, 5pm-8pm

Artists:  Stephanie Lee, Haejong Gwon, Dong Kyu Kim, Sueim Koo, Arum Seo, and Wonil Suh

The Drawing Room
2013 Group exhibition
The First Sextet
To gather people who have interests in art and drawing, Wonil Suh created a room in an online social media site in autum of 2009. In the following year, the first four members—Haejong Gwon, Stephanie Lee, Arum Seo and Wonil Suh—had their first meeting in Chelsea, New York City. They visited galleries in the area, then discussed and exchanged their thoughts over a meal. Since then, Dong Kyu Kim and Sueim Koo have joined The Room. In search of inspiration, the group held meetings in various museums and galleries throughout New York and New Jersey.

The Drawing Room members worked on the common theme, and uploaded their works to the site to discuss and share their points of view biweekly. Since then, The Room has welcomed many more artists, and it is continuing to grow in its size. The first six members of The Room have bonded like a family and initially spawned the idea of holding a group exhibition. This led to The First Sextet—six works from each of the six members to be exhibited on June 6th.

This exhibition opens its door and invites people to enjoy the various perspectives of each artist. Rather than showcasing each individual’s talent, the exhibition focuses on enjoying each other’s company with art. With The First Sextet as its beginning, The Drawing Room is planning on having more group exhibitions in the future. All six members are from diverse professions and walks of life, however they are bonded by one thing—art.

This all started from seeking passion and fun in art, and we all hope it ends just as it started.

“Six friends, six different perspectives, six ways to express their stories. Artists from all walks of life come together to create this unique exhibition as they express their passion using brush strokes, mixed media and photography. Congratulations to the creative minds of The Drawing Room. I hope this is the beginning of many more exhibitions to come in the future.”
                                                                                                                                                                             

                                                                                                                                                                               Joon Yong Park
                                                                                                                                                  Chief Creative Officer, Firstborn
For more information, check out www.drawing-room.org.
The Drawing Room 에서 오는 6월 6일부터 15일까지 뉴저지 리버사이드 몰 내 위치한 리버사이드 갤러리에서 6인전을 개최한다.
소셜 미디어 사이트인 헤이코리안과 페이스 북을 통해 아트와 드로잉에 관심있는 사람들을 모아 이루어진 그룹 The Drawing Room 은 2009년 서 원일이 처음 구성한 이후 많은 아티스트들이 가입해 교류하며 운영되고 있다.
첫 창단 멤버인 서 원일, 권 해종, 서 아름, 김 소연 (Stephanie S. Lee) 이 첼시 갤러리 에서 만나 예술과 그림에의 열정을 토론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후 이듬해에 새 멤버 구 수임, 김 동규 가 함께하여 뉴저지, 뉴욕 내의 많은 갤러리와 뮤지움을 탐방하고 그림을 공유하며 지금까지 활발한 예술활동을 하며 이어지고 있다.

The Drawing Room 내에서는 매주 혹은 2주마다 정해진 주제를 발표하고 공통 주제로 그림을 그려 공유하며 서로의 작품을 감상하고 각자의 관점에 대해 토론하고 있는데, 이번 전시는 6명의 창단 멤버들이 그동안 드로잉 룸에서 그려왔던 작품들을 토대로한 첫 전시이다. 6명의 아티스트가 각자 6작품으로 6월 6일에 오픈하는 이 전시의 타이틀은 육중주 – The First Sextet 이다.
뉴저지 리버사이드에서 열리는 이번 The First Sextet 전시는 같은 주제를 다양하게 풀어내는 아티스트들의 관점을 볼수 있는 흥미로운 전시가 될것이다. 이번 전시를 시작으로 The Drawing Room 은 앞으로도 많은 전시를 기획하고 있다.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이 함께모여 순수하게 예술을 즐기고 창작의 열정을 찾자는 모임의 처음 취지대로 The Drawing Room 은 앞으로도 처음처럼 즐겁게 예술활동을 하는 모임이 되기를 바란다.
자세한 내용은 www.drawing-room.org 을 참조.

Facebooktwitterby feather
Categories: Past